로고

오세훈 시장, '2024 국제경영학회(AIB) 개막총회' 참석

오 시장, 국제경영 분야 세계적 학자들에게 서울의 도시경쟁력・매력 세일즈 전략 소개

전영순 기자 | 기사입력 2024/07/04 [09:30]

오세훈 시장, '2024 국제경영학회(AIB) 개막총회' 참석

오 시장, 국제경영 분야 세계적 학자들에게 서울의 도시경쟁력・매력 세일즈 전략 소개

전영순 기자 | 입력 : 2024/07/04 [09:30]

▲ 7월 3일(수) 오후 5시 15분, 서울 롯데호텔(소공동)에서 열린 ‘2024 국제경영학회(AIB) 개막총회’에서 오세훈 시장이 환영사를 하고 있다. [사진=서울시]   ©


[리더스팩트 전영순 기자] 오세훈 서울시장이 3() 오후 515, 2024 국제경영학회(AIBAcademy of International Business」 개막총회가 열린 서울 롯데호텔(중구 소공동)을 찾아, 전 세계 국제경영 학자들 앞에서 서울의 도시경쟁력과 매력을 끌어올리기 위한 노력을 공유했다.

 

1953미국 미시간에서 설립된 국제경영학회(AIB)’는 세계적인 저명학자와 전문가로 구성된 국제경영 학회로, 전 세계 100개국에 35천여 명의 회원을 보유하고 있다.

 

1995년 이후 30년 만에 서울에서 두 번째로 열린 이번 행사에는 97개국의 전문가들이 참여한 가운데, '국제경영의 역동성'을 주제로 한 다양한 워크숍과 세션, 라운드 테이블 등이 진행됐다.

 

이날 오 시장은 서울을 연간 1,100만 명의 외국인이 찾는 ‘K-’, ‘K-컬처의 중심이자 ‘K-뷰티가 시작되는 도시라고 영어로 소개하며, 환영사의 포문을 열었다.

 

먼저, 오세훈 시장은 기업의 경영과 일맥상통한 부분이 있는 도시 경영에 있어, 서울을 어떻게 경영하고 매력을 세일즈할지 항상 고민하고 있다, (Fun)시티 인프라 구축, 도시 디자인 브랜딩 등 서울을 더 오래 머무르고 다시 찾고 싶은 고품격 매력도시로 조성하기 위한 노력을 설명했다.

 

이어, 국가경제 활성화와 부 창출에서 있어 인재 양성의 중요성도 강조했다. 오 시장은 미래인재양성과 기업의 혁신동력은 서울시 성장의 핵심축이라며, “(이를 위해) 기술을 보유한 기업과 스타트업이 과감한 투자와 도전, 새로운 가치를 창조할 수 있도록 다양한 육성전략을 마련하고, 성장기반을 마련해왔다고 말했다.

 

특히, 오세훈 서울시장은 서울의 도시경쟁력 강화가 수치로도 증명되고 있다, 현재의 성과에 안주하지 않고 4년간 5조원 규모의 '서울비전 2030 펀드', 여의도 5규모의 국제금융시설 조성 등을 통해 서울을 세계인 누구나 찾고 싶고, 일하고 싶고, 투자하고 싶은 도시로 만드는 데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서울은 지난해 세계 도시 종합력 순위(GPCI)에서 7위를 기록했고, 최근에는 전 세계 300개 도시 중 9번째로 창업하기 좋은 도시로 발표됐다.

 

▲ 7월 3일(수) ‘2024 국제경영학회(AIB) 개막총회’에 참석한 오세훈 시장이 환영사에 앞서 관계자들과 대화를 나누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피터 리쉬(Peter Liesch) 퀸즐랜드 대학교 교수, 신건철 경희대학교 교수, 오세훈 시장, 반기문 보다나은미래를위한반기문재단 이사장) [사진=서울시]  ©

 

▲ 오세훈 시장이 피터 리쉬(Peter Liesch) 퀸즐랜드 대학교 교수와 대화를 나누고 있다. [사진=서울시]  

 

▲ 오세훈 시장이 환영사에 앞서 관계자들과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반기문 보다나은미래를위한 반기문재단 이사장, 박현주 미래에셋 회장, 피터 리쉬(Peter Liesch) 퀸즐랜드 대학교 교수, 오세훈 시장) [사진=서울시]  ©



  • 도배방지 이미지

심층기획
메인사진
대기업 집단 상장사 상반기 시총 SK그룹 증가액 1위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