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김현기 서울시의회 의장, 베이징시·상하이시인민대표대회 방문

12일(금) 장젠둥 베이징시인민대표대회 부의장 만나 입법 교류 등 협력 확대 방안 논의
15일(월) 황리신 상하이시인민대표대회 의장 만나 경제 등 양 도시 발전 협력 논의
베이징 798예술구, 서위강위안, 상하이 기층입법연락소, 메이퇀 등 우수 정책지 방문

전영순 기자 | 기사입력 2024/04/16 [18:24]

김현기 서울시의회 의장, 베이징시·상하이시인민대표대회 방문

12일(금) 장젠둥 베이징시인민대표대회 부의장 만나 입법 교류 등 협력 확대 방안 논의
15일(월) 황리신 상하이시인민대표대회 의장 만나 경제 등 양 도시 발전 협력 논의
베이징 798예술구, 서위강위안, 상하이 기층입법연락소, 메이퇀 등 우수 정책지 방문

전영순 기자 | 입력 : 2024/04/16 [18:24]

▲ 베이징시인민대표대회 방문 [사진=서울시의회]  ©


[리더스팩트 전영순 기자] 베이징시와 상하이시를 공식방문 중인 김현기 서울시의회 의장은 베이징시인민대표대회와 상하이시인민대표대회를 방문해 양 도시 간 교류협력 확대 방안을 논의했다.

 

먼저 12() 장젠둥 베이징시인민대표대회 부의장과 만나 입법과 선진 도시관리 분야 교류 인민대표대회 대표와 의원 교류 강화 문화, 청소년 교류 등 양 도시 사회적 교류 기반 강화 인적교류 강화에 더욱 협력하기로 했다.

 

김현기 의장은 서울시의회와 베이징시인민대표대회는 지난 30여 년 동안 지속적인 교류를 해왔고 제가 의장으로 취임하고 나서 협력 관계를 한층 강화하기 위해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양 의회 간 우호협력 MOU를 체결했다라며, “양국 수도인 서울과 베이징의 발전이 곧 한국과 중국의 발전으로 두 입법기관의 활발한 교류가 시민의 행복과 양국 관계 발전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장젠둥 부의장은 그동안의 교류를 통해 서울과 베이징의 자매도시 관계 발전을 돕는데 기여했다라며, “앞으로도 두 입법기관의 우호 협력을 통해 상호 이해 증진에 선도적이고 모범적인 역할을 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15()에는 황리신 상하이시인민대표대회 의장을 만나 경제 등 양 도시 발전을 위한 협력을 논의했다.

 

김현기 서울시의회 의장은 중국의 과거를 보려면 시안, 현재는 베이징, 미래는 상하이를 가라는 말이 있다라며, “중국 제1의 경제 도시인 상하이의 발전 경험과 서울의 발전 노하우를 공유할 수 있도록 입법기관 간의 교류와 협력을 공고히 하겠다라고 말했다.

 

황리신 의장은 대한민국 임시정부청사가 상하이에 있는 등 한국과 중국은 역사적인 인연이 매우 깊다라며, “특히 최근에 건설, 주택 분야에서 서울과 상하이의 교류를 넓혀가고 있는데 더 다양한 분야에서 교류 협력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서울시의회 대표단은 산업화 시대의 군수공장과 철강공장을 친환경 문화 공간과 마이스 산업 정책으로 변화시킨 베이징 798예술구와 서우강위안 현장을 방문했다.

 

상하이에서는 기층입법연락소를 방문해 주민 입법 참여 현황을 듣고, 전자상거래 플랫폼 기업인 메이퇀도 방문해 플랫폼 운영 및 규제 대응 정책 등을 청취했다.

 

서울시의회 대표단은 상하이 대한민국 임시정부청사 방문을 끝으로 45일간의 공식 일정을 마쳤다.

 

임시정부청사 방문에는 상해임시정부 초대 법무 및 재무총장을 역임하고 신흥무관학교 설립자인 이시영 독립유공자의 증손인 이치우씨도 동행했다.

 

▲ 베이징시인민대표대회 방문 [사진=서울시의회]  ©

 

▲ [사진=서울시의회]  ©

 

▲ 상하이시인민대표대회 방문 [사진=서울시의회]  ©

 

▲ [사진=서울시의회]  ©

 

▲ [사진=서울시의회]  ©

 

▲ [사진=서울시의회]  ©



  • 도배방지 이미지

심층기획
메인사진
30대 그룹 AI 전문 임원 전년 대비 2배 증가...LG그룹 1위
1/3